글로벌 링크

보도자료

H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묻지마 범죄에 대비한 도시철도 안전장비 비치”
작성자 홍보담당관 작성일 2023-11-22 조회수 190
첨부
  • “묻지마 범죄에 대비한 도시철도 안전장비 비치” 이미지(1)

묻지마 범죄에 대비한 도시철도 안전장비 비치

- 김정옥 의원 대구광역시 대중교통 이용촉진 및 편의증진 기본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대표발의

-묻지마 범죄대비 도시철도 내 안전장비 구비·비치 근거 마련

- 대구 도시철도 인적재난 반복되지 않도록 범죄예방 안전장비는 필수

 

대구시의회 김정옥 의원(건설교통위원회, 국민의힘 비례대표)이 도시철도 역사 내 안전장비 비치를 위해 대표 발의한「대구광역시 대중교통 이용촉진 및 편의증진 기본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22일(수)에 열린 건설교통위원회 안건심사를 통과해 본회의 의결을 앞두고 있다.

 

조례안의 개정 취지는 올해 7월 서울 신림역 칼부림 사건을 시작으로 ‘묻지마 범죄’가 잇따라 발생했고, 특히 도시철도 역사는 ‘묻지마 범죄’의 대표적 위험지역으로 긴급한 상황에 대응할 수 있는 안전장비를 도시철도 역무시설에 구비해 시민과 직원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다.

 

조례안의 주요내용으로 도시철도운영자는 흉기난동 등 위협으로부터 시민과 도시철도 종사자를 보호하기 위해 필요한 안전장비를 역무시설에 구비·비치하도록 했으며, 안전장비의 종류와 비치 방법 등에 필요한 사항은 관계기관과 협의하고, 결과를 시장에게 보고하도록 했다.

 

김정옥 의원은 “대구시는 도시철도와 관련된 가슴 아픈 사고가 많았다. 1995년 상인동 지하철공사장 가스 폭발 사고, 2003년 지하철 화재 참사 모두 사람에 의한 재난이었으며, 또 다른 인적 재난이 될 수도 있는 ‘묻지마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장비는 선택이 아닌 필수” 라고 강조하며,

 

“도시철도 역사 안의 안전장비는 긴급한 범죄 상황을 대비함은 물론, 대구시민들의 편안한 도시철도 이용을 담보할 수 있는 최소한의 수단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글 다음글 보기
이전글 대구시의회 이만규 의장, 국비사업 건의 국회 방문
다음글 “이제는 주차장도 공유 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