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보도자료

  • HOME
  • 의정홍보관
  •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서구·남구 교육환경, 대구 안에서 가장 미흡 - 대구시의회 대구의정미래포럼, ‘대구 구·군별 교육격차에 따른 지역불균형 해소방안 연구용역’ 결과 발표
작성자 홍보담당관실 작성일 2022-01-03 조회수 63
첨부
  • 서구·남구 교육환경, 대구 안에서 가장 미흡 - 대구시의회 대구의정미래포럼, ‘대구 구·군별 교육격차에 따른 지역불균형 해소방안 연구용역’ 결과 발표 이미지(2)

 

서구·남구 교육환경, 대구 안에서 가장 미흡

- 대구시의회 대구의정미래포럼, ‘대구 구·군별 교육격차에 따른 지역불균형 해소방안 연구용역결과 발표

- 지역 간 교육격차는 가구 경제력과 밀접, 월평균 300만원 미만 저소득가구 비율 서구 69.4%, 남구 67.4%로 타지역에 비해 현저히 많아

 

대구시의회 의원연구단체 대구의정미래포럼(대표 이시복 의원)이 지난해 정책연구과제로 추진한 대구 구·군별 교육격차에 따른 지역불균형 해소방안 연구용역의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대구의 지역 간 교육격차는 학부모의 경제력 차이와 직결되며 서구와 남구의 경우 취약한 환경에도 불구하고 교육 투입요인마저 미흡해 교육격차가 심화되고 있으므로 이들 지역에 대한 우선적인 정책 지원이 필요하다는 것이 이번 연구의 결론이다.

 

○ 대구의정미래포럼은 소속 윤영애 의원의 주도하에 김지만, 박우근, 윤기배 의원이 공동으로 참여해 지난해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에 걸쳐 구 구·군별 교육격차에 따른 지역불균형 해소방안 연구용역을 추진했다.

 

○ 연구용역 보고서에 의하면, 대구 8개 구·군의 사설학원수, 사교육비 지출액, 월평균 가구소득 등의 교육환경요인을 분석해본 결과 수성구와 달서구는 미흡한 지표가 하나도 없었지만, 서구와 남구는 8개 구·군 중 미흡한 지표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나 지역별 경제력의 차이가 교육격차로 이어지고 있음을 단적으로 보여주었다.

 

○ 이에 대해, 연구를 주도한 윤영애 의원은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서는 이들 두 지역에 대해서 차등적이고 우선적인 정책적 지원이 필요하다”라고 주장하면서, 아울러 “지역 불균형 해소를 위해서는 교육 패러다임의 전환이 필요하며, 교육계뿐만 아니라 지역사회 전반의 관계자가 참여하는 ‘대구형 교육거버넌스’를 구축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 이번 용역은 학부모, 교육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와 기존 자료를 토대로 한 2차 분석을 통해 정책적 결론을 도출한 것으로, 윤영애 의원은 연구결과를 반영해 향후 대구시와 대구시교육청에 지역간 교육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정책제안과 조례제정 등의 후속조치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전글 다음글 보기
이전글 기능상실시장! 국비받아 생활SOC사업으로 개발해야.. - 대구시의회 의원연구단체 ‘대구의정미래포럼’ 정책연구결과 발표
다음글 “현안 해결, 민생안정 앞장”대구시의회 1년 결산 - 조례안 발의 116건, 민원 396건 등 민생관련 제도개선 선도